서울푸드뱅크 > 홍보·자료 > 보도자료
     내년부터 위기가족 긴급지원 받아
     서울푸드뱅크 (2005-10-21)   Hit : 1012  

 

내년부터는 가족이 실업, 질병 등과 같이 갑작스러운 위기상황이 처하면 별도의 사전조사 없이 누구든지 손쉽게 도움받을 수 있게 됐다.

국회 보건복지위는 20일 전체회의를 열어 저소득층의 긴급한 위기상황 지원을 위한 ‘위기상황에 처한 자에 대한 긴급복지지원법안’을 가결했다.

법안에 따르면 시·군·구는 가족의 사망이나 질병, 이혼, 가정 폭력, 교도소 수용 등 각종 사유로 생계가 곤란하면 생계비와 의료비 등의 필요한 지원을 먼저 해주도록 했다.

긴급지원은 의료, 생계, 주거 지원 등을 통해 이뤄지며, 사회복지시설을 이용해야 하면 대상자에게 우선권을 부여한다.

생계지원은 4인 가족 기준으로 월평균 45만원이 최대 4개월까지 지급되고 의료비는 최대 300만원까지 주어진다.

보건복지위 관계자는 “법이 시행되면 올해를 기준으로 24만1000가구가 긴급지원의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 grammi@fnnews.com 안만호기자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상호 : 사회복지법인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  고유번호 : 105-82-11259  대표 : 김현훈
주소 : (04809) 서울특별시 성동구 자동차시장3길 64 서울특별시광역푸드뱅크센터  유선전화 : 02-905-1377  FAX : 02-905-1338 통신판매번호 : 2017-서울마포-08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