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푸드뱅크 > 열린마당
     "무료 음식 가져가세요"
     서울푸드뱅크 (2003-03-07)   Hit : 2199  

 

4호선 창동역에 푸드마켓 문열어


“음식을 나눠드립니다. 필요한 것만 골라서 가져가세
요.”

서울 지하철4호선 창동역사에 저소득 시민을 위한 국내 최
초의 상설 음식나눔공간 ‘서울푸드마켓’이 6일 문을 열
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25평 규모의 서울푸드마켓은 서울시 사회복지협의회가 위
탁 운영하고 서울시는 냉동차량, 냉동ㆍ냉장고 등 시설과
운영비를 지원하게 된다.

푸드마켓(Food Market)은 먹을 것을 기탁받아 저소득 주민
에게 전달하는‘푸드뱅크’(Food Bank)가 한단계 발전된
모델. 푸드뱅크는 식품을 이웃에게 나눠준다는 좋은 취지
에도 불구하고 일괄 기탁받아 일괄 배분하는 방식을 취함
으로써 수요자는 원하는 식품을 제때 공급받기 어려웠고
푸드뱅크측도 그런 수요자를 일일이 찾아 배달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이에 반해 푸드마켓은 슈퍼마켓처럼 상설 공간을 마련, 기
탁받은 물품을진열해놓고 수요자들이 직접 찾아와 필요한
만큼 가져갈 수 있도록 한 ‘음식나눔 중개공간’이다.

푸드마켓은 독거노인, 소년소녀가장, 국민기초생활 수급권
자 등 저소득주민을 회원으로 가입시킨 뒤 이들에게만 문
호를 개방하는 회원제로 운영된다. 따라서 회원 카드가 없
는 일반인은 이용할 수 없다.

물품을 지나치게 많이 가져가 상품으로 파는 것을 막기 위
해 물품마다 ‘서울푸드마켓’이란 스티커를 붙였다. 이
용 횟수는 1인당 주2회, 한번에가져갈 수 있는 물건은 5
개 품목으로 각각 제한했다. 이중 쌀 밀가루 간장식용유
등 부식품류는 한달에 한번만 가져갈 수 있다. 음식은 모
두 무료로제공되지만 공짜로 가져갈 수 없다며 굳이 값을
치르려는 이용자에게는 1회 500원 한도 내에서 후원금을
받는다. 이용시간은 평일 오전9시부터 오후6시까지, 토요
일오전9시부터 오후1시까지이며 일요일은 이용할 수 없다.

푸드마켓은 전국적인 기탁 네트워크를 구축한 푸드뱅크의
도움을 받지 않고 자체적으로 물품 기탁업체를 발굴한다.
혼자 힘으로 기탁업체를 찾아야하는 것인데 이 때문에 서
울시 관계자는 “푸드마켓의 성패는 기탁물품의확보에 달
렸다”고 말할 정도다. 흔쾌히 도와주는 곳도 있지만 꺼리
는 곳도 많다. 물품을 기탁하고 싶어도 주변 상점이 반발
하거나 유효기간 관리가 어려워 식품 사고가 날 수도 있
기 때문이라고.

이에 대해 서울푸드마켓의 박한묵 소장은 “남은 물품 중
유효기간이 임박한 것은 지역 푸드뱅크를 통해 필요한 사
람에게 곧바로 전달, 식품 안전문제가 일어나지 않도록
할 계획”이라며 “오히려 이용자는 많은데 물품이 부족할
까 걱정된다”고 말했다. 그는 “음식물과 각종 식품을 기
탁하면세금 감면 혜택도 받을 수 있다”며 많은 업체의 적
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서울푸드마켓에는 이번에 ‘해찬
들’ ‘삼양사’ ‘델리푸드서비스’‘농협 하나로마트 창
동점’ ‘E마트 창동점’ 등의 식품, 유통업체가 신제품이
나 판촉행사에 사용했지만 멀쩡한 물품을 기탁했다.

시는 식품, 유통업체의 지속적인 기탁 등으로 서울푸드마
켓이 좋은 성과를 거두면 푸드마켓을 서울시내 곳곳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장류를 3톤 가량 기탁한 해찬들의 관계자는 “판촉행사 등
에 썼던 상품을그냥 반품처리 하려 했으나 다른 사람을 도
울 수도 있고 회사 이미지도 좋아질 것 같아 기탁했다”
며 “앞으로도 꾸준히 물건을 내놓을 생각”이라고 말했
다.

한국일보 2003년 03월 06일 (목) 18:07
이성원기자 sungwon@hk.co.kr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서울광역푸드뱅크센터 X 농부의 시장 참가 안내 서울푸드뱅크 2021-06-16 305
  서울광역푸드뱅크센터 사무실 이전 안내 서울푸드뱅크 2020-12-10 659
532    LG전자 소년소녀가장돕기 1124 사랑의 김장담그기 서울푸드뱅크 2001-11-21 2678
  "무료 음식 가져가세요" 서울푸드뱅크 2003-03-07 2200
530   "사랑의 식품을 어려운 이웃에게 나눠드립니다." 서울푸드뱅크 2003-04-18 2154
529   "서울 하늘 아래 냉방서 밥 굶는 사람 없도록…" 서울푸드뱅크 2012-01-09 1536
528   "식품 기증 받아 불우이웃에 제공" 서울푸드뱅크 2003-03-07 2065
527   "음식점, 이런 것은 재사용 가능합니다" 서울푸드뱅크 2011-12-08 1603
526   (문답)`긴급 복지 지원제도` 어떻게 지원받나 서울푸드뱅크 2006-03-16 2151
525   (사)본사랑, 서울광역푸드뱅크에 '아침엔 본죽' 5200개 전달 서울푸드뱅크 2012-07-17 1682
524   (주)구츠 사무용가구 배분기관 선정결과 서울특별시광역푸드뱅 2018-01-29 1525
523   (주)대상 기부릴레이·바자회·헌혈… 다채로운 봉사 서울푸드뱅크 2009-04-13 2255
522   [ 노인빈곤 ] 10명중 8명 준비안된 노후 서울푸드뱅크 2005-08-12 1838
521   [‘맛있는 사랑’ 푸드뱅크]<上> 팔 걷고 나선 기업들 서울푸드뱅크 2011-12-05 1537
520   [‘맛있는 사랑’ 푸드뱅크]<下> 우리도 할 수 있어요 서울푸드뱅크 2011-12-05 1540
519   [공모]2013 K2와 함께하는 'K2스쿨핑' 캠핑프로그램 참여기관 모집공고 서울푸드뱅크 2013-06-11 1785
518   [공지]희망찬家 청소년 영상캠프 참여자 모집 서울푸드뱅크 2013-06-11 1839
517   [교육] 2013-7월 서울사회복지교육원 교육과정 안내 서울푸드뱅크 2013-06-17 1900
516   [국민속의 기업 사회속의 기업] 인간·자연·문화사랑 솔선 서울푸드뱅크 2004-04-28 2001
515   [기사]‘푸드뱅크’ 식품기탁 2.5배 늘어…올 1분기 3536건 서울푸드뱅크 2002-05-18 1772
514   [기생충알 김치 파문] 기생충알 인체 유해한가 서울푸드뱅크 2005-11-04 2054
513   [기타] 창립기념일 휴무 안내 서울푸드뱅크 2021-02-15 361
 1  2  3  4  5  6  7  8  9  10  ..[27] [다음 10 개]
 

상호 : 사회복지법인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  고유번호 : 105-82-11259  대표 : 김현훈
주소 : (04809) 서울특별시 성동구 자동차시장3길 64 서울특별시광역푸드뱅크센터  유선전화 : 02-905-1377  FAX : 02-905-1338 통신판매번호 : 2017-서울마포-08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