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푸드뱅크 > 열린마당
     한국 노인부양비율 증가속도 OECD 최고
     서울푸드뱅크 (2005-07-14)   Hit : 1449  

 

노인 1명 부양 생산인구 2000년 10명에서 2050년 1.4명 노인관련 재정지출로 2050년 재정적자 GDP 7.7% 예상

(서울=연합뉴스) 이상원기자= 우리나라의 노인부양비율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가운데 가장 빠른 속도로 증가할 것으로 전망됐다.

14일 재정경제부가 OECD, 국제통화기금(IMF) 등의 관련 자료를 토대로 작성한 `인구 고령화가 경제에 미치는 영향" 보고서에 따르면 우리나라의 노인부양비율은 2000년 10.0%에서 2050년 69.4%로 6.9배가 될 것으로 예상됐다.

노인부양비율은 65세 이상 노인 인구를 20∼64세 인구로 나눈 수치로 우리나라의 경우 노인 1명을 부양하는데 필요한 20세 이상 생산가능인구가 2000년 10명에서 2050년 1.4명으로 줄어들 것으로 예측됐다.

재경부는 주요 선진국에서 65세 이상 노인인구 비중이 늘어나고 있지만 생산가능인구 비중은 줄어 노인부양비율이 높아지는 추세라며 우리나라는 급속한 고령화로 부양비율 증가 속도가 OECD 국가 중 가장 빠를 것으로 전망됐다고 설명했다.

OECD 회원국의 평균 노인부양비율은 2000년 20.6%에서 2050년 48.9%로 2.4배가 되고 미국은 18.6%에서 34.9%, 일본은 25.2%에서 71.3%, 영국은 24.1%에서 47.3%, 프랑스는 24.5%에서 46.7%로 1.9∼2.8배로 각각 상승할 것으로 예측됐다.

또 OECD 전망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2050년 노인 관련 재정지출의 증가로 국내총생산(GDP) 대비 7.7%의 재정적자를 기록할 것으로 추산됐다.

IMF는 고령자 인구가 1% 증가하면 1인당 실질 GDP는 0.041%포인트 감소하고 재정수지는 GDP 대비 0.46%포인트 악화하는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재경부는 고령화로 저축이 감소해 투자가 위축되면 총수요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정부의 노동정책에 변화가 없으면 노동공급이 줄어 고령화가 직.간접적으로 성장 둔화를 초래할 수 있다고 우려했다.

재경부는 고령화가 총수요와 총공급에 다각적인 영향을 미치는 만큼 이 문제 해결을 위해서는 실효성이 없는 단편적인 개혁보다 노동.의료.연금시장 등을 포괄하는 방안을 수립, 체계적이고 단계적으로 추진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재경부는 아울러 고령화에 따른 미래소득에 대한 불안감, 과다한 예비적 저축 등을 방지하기 위해 금융소비자의 수요에 합당한 금융상품 개발, 신뢰구축을 위한 정책 수행, 자산운용의 건전성 제고 등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leesang@yna.co.kr (끝)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527   코로나19 극복_취약계층 및 시설 지원을 위한 성금 모금 안내 서울푸드뱅크 2020-03-06 215
526   2019년 서울광역푸드뱅크센터 기부물품 모집 및 제공결과 공지 서울푸드뱅크 2020-03-17 276
525   코로나19 극복 "서울 사회복지인을 응원합니다" 서울푸드뱅크 2020-03-06 465
524   2015년도 서울광역푸드뱅크센터 기부물품 모집 및 제공 내역 서울특별시광역푸드뱅 2018-06-07 810
523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 직원워크숍안내 서울특별시광역푸드뱅 2018-05-29 914
522   2016년도 서울광역푸드뱅크센터 기부물품 모집 및 제공 내역 서울특별시광역푸드뱅 2018-06-07 923
521   2018년 서울광역푸드뱅크센터 기부물품 모집 및 제공결과 서울특별시광역푸드뱅 2019-02-14 956
520   2020년도 서울특별시광역푸드뱅크 홍보 서포터즈 2기 모집(~3/15) 서울푸드뱅크 2020-02-17 1020
519   서울시푸드뱅크마켓 실무자 워크숍 안내 서울특별시광역푸드뱅 2018-06-21 1048
518   FMS실적등록마감안내 서울특별시광역푸드뱅 2019-01-24 1072
517   <기사>준공업지역 유료노인복지주택 제한 서울푸드뱅크 2005-05-23 1135
516   <기사>노인요양보장제 2007년 7월 도입 합의(종합) 서울푸드뱅크 2005-05-24 1136
515   <기사>건강보험도 국민연금처럼 기금으로? 서울푸드뱅크 2005-06-10 1136
514   [한국시론] 근로소득보전制의 전제 조건 서울푸드뱅크 2005-07-18 1136
513   <기사>흑자로 돌아선 건강보험 어디에 쓸까? 서울푸드뱅크 2005-05-31 1137
512   <기사>최저임금 81만5100원으로 인상요구 서울푸드뱅크 2005-05-25 1138
511   <기사>2009년까지 장애수당 대폭 올린다 서울푸드뱅크 2005-07-06 1138
510   <기사>생계위기 저소득층 긴급지원 서울푸드뱅크 2005-06-08 1138
509   <기사>[삶이 바뀐다] 불임증 사회 "희망을 낳자" 서울푸드뱅크 2005-06-09 1138
508   미신고 복지시설 62% 신고시설 전환 서울푸드뱅크 2005-07-27 1138
 1  2  3  4  5  6  7  8  9  10  ..[27] [다음 10 개]
 

상호 : 사회복지법인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  고유번호 : 105-82-11259  대표 : 김현훈
(우) 01411  주소 : 서울시 도봉구 마들로 13길 70 (구주소 : 창동 1-7)  유선전화 : 02-905-1377  FAX : 02-905-1338 통신판매번호 : 2017-서울마포-0817